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강의실

오행상생상극과 육친법

5. 오행의 상생상극(相生相剋)과 육친법(六親法)

오행은 상생(相生)과 상극(相剋) 작용을 통해 만물을 생성 변화시킨다.


 (1) 상생 (相生)

목생화(木生火) : 불은 나무가 없으면 존재할 수가 없다.
화생토(火生土) : 흙은 불이 없으면 형체를 변경할 수 없다.
토생금(土生金) : 흙 속에 광물이 들었다. 금은 땅 속에서 나온다.
금생수(金生水) : 광물질이 많은 암반에서 좋은 생수가 나온다.
수생목(水生木) : 나무는 물이 없으면 살지 못한다.



 (2) 상극 (相剋)

목극토 (木剋土) : 나무는 땅속에 뿌리를 박고 살기 때문에 흙을 괴롭힌다.
토극수 (土剋水) : 흙은 물을 못 흐르게 막아 버릴 수 있어 물을 지배한다.
수극화 (水剋火) : 물은 타오르는 불을 꺼버릴 수 있다.
화극금 (火剋金) : 불은 금을 녹여 형체를 바꾸어 버린다.
금극목 (金剋木) : 쇠로 만든 톱이나 칼로 나무를 베어낸다.





 (3) 육친법 (六親法)

육신법(六神法)으로 불리기도 하며 오행의 상생(相生), 상극(相剋), 비화(比和)의 이치에 따라 이해득실(利害得失)을 가늠하는 오행의 법칙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