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강의실

팔십팔향법

2. 팔십팔향법(八十八向法)

 (1) 팔십팔향법(八十八向法) 개요(槪要)

팔십팔향법(八十八向法)의 연원은 당(唐)나라 때 구빈(救貧) 양균송(楊筠松) 선생의 14진신수법(十四進神水法)과 10퇴신법(十退神法)에 두고 있다.
양균송 선생께서 이 법칙으로 불쌍한 백성들을 가난으로부터 구제해 주었다하여 선생의 별호를 구빈(救貧)이라고 불렀다. 이후로 후대 선사(先師)들이 본법을 계승 발전시켜 오늘날까지 전하고 있으며 우리나라에서도 가장 많이 쓰이는 풍수지리 이법이다.
옛 사람들은 이 법을 찬양하여 “능지팔십팔향(能知八十八向)이면 횡행천지(橫行天地)에 무기지(無棄地)”라 하여 팔십팔향법만 잘 맞추어 쓰면 온 천지를 다녀도 버릴 땅이 없다고 하였다.
또 팔십팔향법의 정확성을 극찬하여 “팔십팔향(八十八向)이 지정지덕(至正至德)하여 대지(大地)는 대발(大發)하고 소지(小地)는 소발(小發)하는 진백발백중지결(眞百發百中之訣)”이라고 하였고, “의수입향(依水立向)이면 당변살위관(?變煞爲官)”이라 하여 물에 의지하여 향을 세우면 문득 살이 변하여 벼슬이 된다고 까지 신봉하고 추종하였다.
또한 “무맥평지(無脈平地)에도 능지팔십팔향(能知八十八向)이면 부귀(富貴)는 난망(難望)이나 단연불사절(斷然不嗣絶)에 족이의식(足以衣食)” 이라 하여 용맥이 없는 사절룡(死絶龍)도 팔십팔향법으로 향을 잘 놓게 되면 비록 부귀는 못한다하더라도 자손 보존과 의식(衣食)은 충족된다고 하였다.
향법(向法)은 풍수지리의 기본 공식이다. 용, 혈, 사, 수의 형세적 관찰과 판단은 보는 사람에 따라 다를 수 있으나 향법은 공식화되어 있기 때문에 누가 보아도 똑같은 길흉화복으로 평가된다.